• 최종편집 : 2020.7.8 수 15:35
HOME 뉴스 정부·정치 핫이슈
공공데이터포털·국가데이터맵 이용 편의성 개선
  • 사회팀
  • 승인 2020.04.27 07:21 ㅣ 수정 2020.04.27 10:55  
  • 댓글 0

공공데이터 개방·활용을 지원하는 '공공데이터포털'과 '국가데이터맵'의 이용 편의성이 개선된다.

27일 행정안전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는 우리나라의 모든 공공데이터를 모은 공공데이터포털과 개방된 공공데이터 소재지를 알려주는 국가데이터맵에서 이날부터 전면 개편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공공데이터포털(data.go.kr)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총 878개 기관에서 생산한 공공데이터를 한곳에 모아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최근에는 공정 마스크 재고 현황, 코로나19 발생 및 선별진료소 현황 등의 공공데이터를 제공했다.

이번 개편에서는 이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보다 쉽게 찾아 활용할 수 있게 하는 데 초점을 맞춰 메인화면을 검색형으로 바꾸고 검색엔진 성능과 정확도를 높였다.

또 여러 가지 데이터가 묶여 있던 것을 보다 세분화해 제공하도록 했다. 현재는 '안전사고' 범주로 묶인 정보를 심정지·감전사고·자전거 교통사고·노인 교통사고 등 개별 데이터 단위로 보여주는 식이다.

국가데이터맵은 공공데이터를 어느 기관에서 어떤 형태로 보유하고 있는지 보여주는 서비스다.

이번 개편으로 기존의 단순 키워드 검색 방식을 연관 데이터까지 보여주는 의미기반 검색으로 바꿨다. '고령화'를 검색하면 저출산·노령화·고령사회 등 연관된 정보 검색 결과도 같이 제공하게 된다.

데이터 간 연관관계 그래프도 기존에는 실선으로 연결한 1가지 형태만 제공했으나 개편 서비스에서는 연관 데이터 그래프, 데이터가 어느 정부 기관에 속해있는지를 보여주는 트리 형태 그래프, 데이터 목록 리스트 등 3가지로 늘어났다.

이재영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이번 서비스 개선으로 국민과 기업이 공공데이터를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돼 공공데이터 활용 서비스가 더 많이 개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