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21 월 15:00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올해 추석 당일 T맵 사용자 447만명 기록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9.18 12:18 ㅣ 수정 2019.09.18 12:18  
  • 댓글 0

SK텔레콤은 올해 추석 당일인 지난 13일 T맵 일간 실사용자가 역대 최다인 447만2천12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존 최다 기록은 작년 8월 말 408만명이었다.

18일 SK텔레콤은 추석 당일 운전자들의 길 안내 요청 건수도 총 1천806만여 건(재탐색 포함 전체 요청 건수 1억605만여 건)으로 역대 최다였다고 덧붙였다.

연휴 기간 일별 이용자 수는 11일 390만명, 12일 375만명, 13일 447만명, 14일 395만명 15일 325만명이었으며, 이 기간 총사용자 수는 832만명이었다.

▲ SK텔레콤은 올해 추석 당일 T맵 일간 실사용자가 역대 최다인 447만2천12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AI 기반의 음성 UI를 통해 전화 수발신 등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T맵 누구 인사이드' 서비스 이용도 13일 68만여 명의 사용자를 기록했다.

SK텔레콤은 "연휴 기간 추가 전용 서버를 확보하고 고속도로 출구 유도선을 각기 다른 색으로 적용해 가시성을 높였다"며 "음성 AI UI를 통한 전화 수발신 기능 제공 등에 운전자들이 호응했다"고 분석했다.

연휴 기간(12∼15일) 가장 많은 운전자가 찾은 인기 목적지는 작년, 재작년과 마찬가지로 인천국제공항(1·2터미널 통합 기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2번째와 3번째 인기 목적지는 스타필드 하남과 스타필드 고양이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