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6 금 18:26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혁신기술&혁신제품
현대로템, 고내열성 견인전동기 개발
  • 산업팀
  • 승인 2019.07.16 09:17 ㅣ 수정 2019.07.16 09:17  
  • 댓글 0

현대로템은 국내 처음으로 고내열성 절연물을 활용한 열차용 견인전동기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견인전동기는 주위 온도 대비 최대 섭씨 220도 높은 환경에서도 정상적으로 절연기능을 수행하는 '클래스(Class) 220' 절연내열등급을 확보했다.

16일 현대로템은 높은 온도의 열차 운행 환경을 요구하는 세계적 추세에 따라 2017년부터 개발에 착수해 성공을 거뒀다고 밝혔다.

현대로템은 이번에 개발한 견인전동기는 내열 기능을 갖춰 열대기후 지역과 국내 여름철 폭염에도 열차 운행에 대한 높은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경량화 설계로 기존 제품보다 중량을 약 5% 줄여 차량의 에너지 소비량도 절감할 수 있다.

현대로템은 클래스 220등급을 받아 유럽의 ABB, 지멘스와 일본의 도시바, 히타치, 미쓰비시 등 세계적 견인전동기 제작사들과 동등 이상의 기술력을 갖췄다고 강조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국내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와 인도, 튀니지, 이집트 등 열대기후 지역의 철도시장 확대를 통해 추가적인 해외수주와 매출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