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19 월 08:02
HOME 뉴스 경제ㆍ산업
산업부·코트라, 호찌민서 베트남 통상정책 설명회
  • 윤승훈 기자
  • 승인 2019.07.16 07:35 ㅣ 수정 2019.07.16 10:48  
  • 댓글 0

산업통상자원부는오늘 코트라(KOTRA)와 함께 베트남 호찌민 롯데 레전드 호텔에서 베트남 진출기업 및 현지기업 관계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통상정책 해외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16일 산자부는 이번 행사 배경에 대해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대외적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 베트남의 통상환경 이슈를 진단하고 자유무역협정(FTA) 네트워크를 활용한 수출 진흥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전했다.

베트남은 한국의 4대 교역국으로 이중 호찌민은 1인당 국내총생산(GDP)이 가장 높은 소비문화 중심의 경제도시다. 호찌민은 또 섬유·신발 등 연관산업이 발달해 외국기업 투자처로 각광받고 있으며 많은 한국 기업들이 진출해 있다.

현재 베트남은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발효 및 베트남-유럽연합(EU) FTA 서명 등 적극적인 FTA 네트워크 확대 정책을 펼치고 있다.

이번 설명회에선 한국의 통상 전문가와 베트남 현지 전문가가 현재 베트남의 FTA 네트워크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또 베트남 현지 교역·투자환경과 관련해 코트라 차원의 현지기업 지원방안과 베트남의 외국기업 투자지원제도, 관세인하 및 원산지 누적기준 등에 대한 베트남 FTA 활용 방안 등도 소개할 예정이다.

윤승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