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22 화 07:58
HOME 뉴스 ICTㆍ과학
네이버 클라우드, 동남아 공략…현지 1위 업체와 제휴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7.12 10:37 ㅣ 수정 2019.07.12 10:37  
  • 댓글 0

네이버의 클라우드 전문 자회사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은 동남아 1위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업체 '데스케라'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2일 NBP는 이번 협약으로 데스케라는 네이버의 서버를 통해 동남아 지역에 기업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데스케라는 클라우드 기반의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개발사로, 말레이시아 시장점유율 1위를 달성하며 확보한 기업 고객 수만 2만여개에 달한다고 네이버는 소개했다.

데스케라 측은 "아시아 전역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데스케라의 역량을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강화하면서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협력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임태건 상무는 "데스케라와의 협업은 네이버의 클라우드플랫폼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성공적 사례"라며 "신규 서비스 개발과 동남아 서비스 확장에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