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6 금 19:32
HOME 뉴스 경제ㆍ산업
SKT, 철도 통신 속도 10배 높인다
  • 산업팀
  • 승인 2019.07.11 10:04 ㅣ 수정 2019.07.11 10:04  
  • 댓글 0

11일 SK텔레콤은 한국철도시설공단과 '군장산단 인입철도 외 4개 사업 고밀도 파장분할 다중화장치(DWDM) 구매설치' 사업 구축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DWDM은 빛의 파장에 신호를 실어 전송하는 장비다. 철도통합무선망인 LTE-R, 열차간 통신인 KTCS, 보안을 위한 CCTV, 열차표 예매 등 전산으로 이뤄지는 통신 모두 DWDM망을 통해 이뤄진다.

이번 사업으로 광주, 대전, 대구, 부산 등 수도권 이외 남부지역에 대용량 철도 통신망이 구축될 전망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기존 유선망 기준 10Gbps의 속도로 이뤄지던 통신이 100Gbps로 10배 빨라져 300㎞ 이상으로 달리는 KTX에서도 안전하고 원활한 열차 간 통신이 가능해진다. 현재 승무원 간에 무전통신만 가능한 LTE-R도 멀티미디어 서비스로 업그레이드된다.

계약 기간은 내년 말까지이며, 총 계약 금액은 약 68억원이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