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18 수 11:39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네이버, 美 머신러닝 콘퍼런스서 논문 3편 발표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6.15 06:30 ㅣ 수정 2019.06.15 06:30  
  • 댓글 0

네이버는 지난 9일부터 15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롱비치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세계적 머신러닝 콘퍼런스 'ICML 2019'에 참석해 논문 3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특히 네이버 클로바 인턴(김영진, 남원태, 김현우)이 진행한 '큐리어시티-보틀넥 방법: 임무 특화 참신성 추출을 통한 탐색 전략' 연구가 정규 세션에 채택됐다.

이 연구는 AI가 새로운 정보를 학습하는 과정에서 불필요한 정보로 인해 성능이 저하되지 않도록 실제 수행해야 할 과제와 관련 있는 정보만 반영하도록 하는 기술을 담았다.

▲ 美 머신러닝 콘퍼런스에 참가한 네이버 부스

클로바팀은 또 딥러닝 모델에 대한 워크숍에서 이미지 인식 모델의 안정성 관련 연구인 '조절 최적화 기법의 강건성 및 불확실성에 관한 실증 분석'을 공유했고, 음원 추천 머신러닝 워크숍에서 '셀프 어텐션 기반 음원 태깅의 시각화 및 이해에 관한 연구' 논문을 발표했다.

네이버는 이번 ICML에 라인과 함께 골드 스폰서로 참여했다.

15일 네이버는 "전 세계 기술 기업 및 학계와 교류를 더욱 확대하는 한편, 현장에서 별도의 부스를 운영하며 AI 인재 영입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고 밝혔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