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17 화 19:17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채원철 "블록체인 지원 스마트폰 확대"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5.13 14:18 ㅣ 수정 2019.05.13 14:18  
  • 댓글 0
▲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채원철 전무

삼성전자가 갤럭시S10에 이어 블록체인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13일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품전략팀장 채원철 전무는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에서 "갤럭시S10 시리즈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한 첫걸음"이라며 "계속해서 블록체인 보안과 편의 기능을 고도화하고 기술의 지평을 넓혀나가겠다"고 전했다.

채 전무는 "갤럭시S10에 이어 블록체인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도 점차 확대하고 한국, 미국, 캐나다에 이어 서비스 대상 국가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며 "통신사업자들과 협력해 블록체인 신분증과 지역 화폐 등 관련 기술을 활성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갤럭시S10 시리즈는 '블록체인 키스토어'를 갖춰 개인증명 수단인 '개인키'를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게 했다. 별도의 하드웨어 월렛이 없어도 다양한 블록체인 앱에서 결제, 송금 등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채 전무는 "갤럭시 스마트폰은 블록체인 서비스가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통로가 될 수 있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소비자들 역시 스마트폰에 안전하게 자산을 보관하면서 새로운 블록체인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