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7 일 08:21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황총리 "드론 안전체계 확립…규제 과감히 제거"'고 드론 2016' 개막식 축사…"드론 산업,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
  • 특별취재팀
  • 승인 2016.05.28 13:13 ㅣ 수정 2016.05.28 13:13  
  • 댓글 0

황교안 국무총리는 28일 "드론 운행에 필요한 안전체계를 확립하고 걸림돌이 되는 규제는 과감히 제거하겠다"고 말했다.

황 총리는 이 날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고 드론 2016' 행사에 참석해 "정부는 드론 산업을 우리의 신(新) 성장 동력의 하나로 육성해 나가겠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황 총리는 이어 "정부는 제5차 규제개혁 장관회의에서 드론의 사업범위를 대폭 확대하는 등 획기적인 규제 혁신방안을 마련했다"며 "농업, 촬영, 관측 분야에서만 가능했던 드론 사업을 공연, 광고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하고 전용 비행구역도 늘려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드론을 비롯한 새로운 융·복합 산업을 빠르게 성장시키는 것이 경제 재도약의 주요한 토대가 될 것"이라며 "산불감시, 구호물품 수송 등 공공 분야에서 드론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민간 분야의 수요창출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황 총리는 '고 드론 2016' 행사와 관련,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하신 분들의 도전 정신이 드론의 비상을 이끄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이번 행사가 드론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는 마중물 역할을 하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 주최로 28∼29일 열리는 '고 드론 2016'은 다양한 종류의 드론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행사로, 드론 전시와 조종 시연, 레이싱 대회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특별취재팀  jeonpa@a-news.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