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3.29 수 19:03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테슬라, 한국에서도 두달 연속 가격인하…최대 14%↓모델Y 퍼포먼스도 가격 내려 보조금 대상에 포함
  • 산업팀
  • 승인 2023.02.03 18:17 ㅣ 수정 2023.02.03 18:17  
  • 댓글 0

글로벌 시장에서 연이어 가격 인하를 단행하고 있는 테슬라가 한국에서도 2개월 내리 신차 가격을 내렸다.

3일 업계에 따르면 테슬라는 홈페이지에 모델3 기본 트림 가격을 종전 6천434만원에서 6.8% 내린 5천999만원으로, 모델3 퍼포먼스는 8천817만원에서 14.3% 인하한 7천559만원으로 변경 공지했다.

모델Y 롱레인지는 8천499만원에서 7천789만원으로 8.4%, 모델Y 퍼포먼스는 9천473만원에서 8천269만원으로 12.7% 각각 각각 가격을 내렸다.

테슬라는 세계 시장에서 판매 부진이 계속되자 미국에서 최대 20% 수준으로 가격을 내리는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서 차량 가격을 계속 인하하고 있다. 한국 시장에서도 앞서 지난 1월 국내 판매 모델 가격을 일부 인하했다.

올해 들어 두번째인 이번 가격 인하는 이같은 배경과 더불어 전날 정부가 발표한 올해 전기차 보조금 개편안 기준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개편안에 따르면 5천700만원 미만 전기승용차는 보조금 100%를, 5천700만원 이상~8천500만원 이하 전기승용차는 50%를 지원받는다.

모델Y 퍼포먼스의 경우 종전 가격은 보조금 지원 상한선(8천500만원)을 웃돌았으나 이번 가격 인하로 지원 범위에 포함되면서 국내 판매되는 테슬라 전 트림이 보조금 50% 지원 대상이 됐다.

업계에서는 국내에서 테슬라 차량을 구매할 때 받을 수 있는 보조금을 260만원 수준으로 보고 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