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1.27 일 18:04
HOME 뉴스 ICTㆍ과학 핫이슈
車·통신·SW기업, 커넥티드카 생태계 조성커넥티드카 얼라이언스 출범…현대차·KT·LG전자 등 참여
  • 산업팀
  • 승인 2022.11.24 11:29 ㅣ 수정 2022.11.24 15:01  
  • 댓글 0

국내 완성차, 자율주행, 차량용 반도체, 통신 소프트웨어 관련 기업들이 '커넥티드카 얼라이언스'를 구축하고 커넥티드카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24일 산업통상자원부는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 호텔에서 커넥티드카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차, 현대모비스, LG전자, 르노코리아차, KT 등 커넥티드카 관련 업계 관계자와 학계 전문가 등 150명이 참석했다.

정부는 통신 부품·시스템 제조사와 보안 솔루션 개발사, 통신 사업자, 커넥티드 자율주행차 제조사 등 4개 분야 기업과 37개 유관기관이 참여하는 커넥티드카 얼라이언스를 구성한다는 방침이다.

통신 부품·시스템 제조사는 국제 표준 기반의 차량 통신 시스템 기술 개발과 대규모 실증사업을 추진하고, 보안 솔루션 개발사는 차량사물통신(V2X)과 지능형 교통체계(C-ITS)에 적용될 보안 솔루션을 개발한다.

통신 사업자와 서비스 플랫폼 개발사는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기반으로 고정밀 지도와 교통정보를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 모델을 창출하고, 제조사는 커넥티드카에 연계할 수 있는 완전자율주행시스템과 차량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개발한다.

산업부는 자동차 부품업계의 기술 인증 장벽을 해소하고, 커넥티드카 관련 국제 표준 제정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