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7 수 09:35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이스라엘 연구팀 금붕어 로봇차 실험원격 센서·카메라 등으로 금붕어 움직임 파악해 운행 성공
  • 국제팀
  • 승인 2022.01.13 07:29 ㅣ 수정 2022.01.13 07:29  
  • 댓글 0

금붕어가 지상에서도 탁월한 조종 능력을 발휘하는 것으로 입증됐다.

13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스라엘 벤구리온대학교 연구팀은 로봇자동차를 이용한 실험을 진행했다. 로봇자동차의 운전자는 놀랍게도 물고기인 금붕어였다.

로봇자동차는 '라이다(lidar)'라는 원격 센서시스템과 카메라, 컴퓨터를 통해 수조에 담긴 금붕어의 움직임에 따라 조종할 수 있게 돼 있다.

▲ 수조에 담긴 금붕어가 로봇자동차를 조종해 목표로 향하고 있다.

실험에는 10번의 훈련(연습)을 마친 금붕어 6마리가 조종하는 로봇차들이 참여했다. 실험때 마다 로봇차는 연구팀이 설정한 목표에 도착했다.

연구팀의 사차르 기본 연구원은 통신에 "놀랍게도 물고기들이 조종술을 연마하는데 긴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처음에는 당황했으나 자신들의 동작이 자동차의 움직임과 상관있음을 금방 알아냈다"고 말했다. 목표에 도착한 금붕어에게는 보상으로 먹이가 주어졌다. 금붕어마다 조종능력에 개인차는 있었다.

생물학자인 로넨 세게프는 "물고기가 자기 자연 생태계인 물 밖에서도 조종 능력을 인지한다는 입증은 동물들의 항해 본능에 대한 과학적 지식을 넓히는 것"이라고 의미를 전했다.

▲ 이스라엘 벤구리온 연구팀이 로봇자동차를 조종할 금붕어를 다루고 있다.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