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29 토 17:40
HOME 뉴스 국제
현대차 아이오닉5·기아 EV6,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
  • 국제팀
  • 승인 2021.11.30 10:35 ㅣ 수정 2021.11.30 10:35  
  • 댓글 0

현대차 '아이오닉 5'와 기아 'EV6'가 '2022년 유럽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2022) 최종 후보에 올랐다.

29일(현지시간) '유럽 올해의 차' 조직위원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이들 두 모델을 비롯한 총 7대의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를 공개했다.

세아트 '쿠프라 본', 포드 '머스탱 마하-E', 푸조 '308', 르노 '메간 E-테크', 스코다 '에니악 iV' 등이 아이오닉 5, EV6와 함께 '유럽 올해의 차' 우승 트로피를 놓고 경쟁을 벌인다.

아이오닉 5와 EV6는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기반으로 만든 현대차와 기아 각 브랜드의 첫 전용 전기차 모델이다.

아이오닉 5는 올해 5월부터 유럽에서 판매를 시작했고, EV6는 10월부터 판매되기 시작해 불과 한 달여 만에 유럽 올해의 차 최종 후보에 오르는 성과를 거뒀다.

다른 최종 후보 차량의 경우 푸조 308만 제외하고 모두 전기차여서, 전기차가 이미 유럽 자동차 시장에서 확실한 대세로 자리 잡았음을 시사했다.

'유럽 올해의 차'는 유럽 각국 자동차 전문매체 기자 61명이 심사위원으로 참여, 유럽에서 출시한 차량 가운데 가장 우수한 모델 중 하나에게 주는 상이다.

최종 우승 차량은 내년 2월 28일 발표된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