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4 목 19:33
HOME 뉴스 국제
블리자드의 고전 '디아블로 2', PC·콘솔로 부활4K 해상도로 리마스터…연내 PC·엑스박스·플레이스테이션·스위치 출시
  • 국제팀
  • 승인 2021.02.21 12:50 ㅣ 수정 2021.02.21 12:50  
  • 댓글 0

블리자드의 역할수행게임(RPG) '디아블로 2'가 PC와 콘솔로 다시 나온다.

20일(현지 시각)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 발표회에서 '디아블로 2'와 확장팩 '파괴의 군주'를 리마스터한 '디아블로 2 : 레저렉션'을 공개했다.

2000년 PC로 출시된 디아블로 2는 2016년 미국 주간지 타임으로부터 '사상 최고의 RPG'라는 찬사를 받으며 '역대 최고의 비디오 게임 50' 순위에서 21위에 오르는 등 고전 걸작의 반열에 오른 RPG다.

'디아블로 2 : 레저렉션'은 4K 해상도와 돌비 7.1 서라운드를 적용하는 등 게임의 비디오·오디오 수준을 요즘 추세에 맞춰 다시 제작했다. 총 27분 분량의 영상도 새로 만들었다.

디아블로 2 특유의 게임플레이와 시스템은 보존하면서 공유 보관함 등 이용자 요청이 많았던 부분은 개선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과거를 추억하는 이용자를 위해 최신 그래픽과 원작 그래픽을 자유롭게 오갈 수 있게 했다.

'디아블로 2 : 레저렉션'은 올해 안에 PC·엑스박스·플레이스테이션·닌텐도 스위치용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어느 플랫폼으로 하든 자신의 캐릭터와 아이템으로 즐길 수 있는 진척도 공유 기능도 생긴다.

J 알렌 브랙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사장은 "이 고전 명작을 PC뿐만 아니라 콘솔에도 선보이게 되어 설렌다"며 "20년 전과 동일한 재미와 흡입력 있는 게임플레이를 고해상도 오디오 및 비디오로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