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1 월 19:25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핫이슈
현대·기아차, 이르면 연내 아이폰용 디지털 키 도입
  • 정종희 기자
  • 승인 2021.01.16 13:03 ㅣ 수정 2021.01.16 14:41  
  • 댓글 0

앞으로 애플 아이폰으로도 현대·기아차의 문을 여닫고 시동을 걸 수 있게 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이르면 올해 안에 아이폰(iOS)용 디지털 키 기능을 도입할 계획이다.

2019년 3월 개발이 완료된 현대 디지털 키는 물리적인 자동차 키 없이 스마트폰의 애플리케이션(앱)을 활용해 차량의 문을 여닫고 시동을 걸어 주행까지 가능하게 한 것으로, 필요에 따라 최대 3명까지 타인과 공유할 수 있다.

현재는 구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를 사용하는 휴대폰만 디지털 키 사용이 가능했다.

현대·기아차는 "현재 카 커넥티비티 컨소시엄(CCC) 표준에 맞춰 개발 중이며 연내 적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CCC는 디지털 키의 기술 표준 규격을 결정하는 협회로, CCC 표준은 차종과 모바일 기기 종류와 상관없이 상호 연동이 가능한 디지털 키를 위한 표준 규격을 말한다. 다수의 완성차와 삼성전자, LG, 애플 등 모바일 제조사가 참여하고 있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