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7 일 08:21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플레이스테이션5 11월 12일 출시디스크 안 쓰면 49만8천원
  • 산업팀
  • 승인 2020.09.17 15:15 ㅣ 수정 2020.09.17 15:15  
  • 댓글 0

콘솔게임 팬들이 기다렸던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5'(PS5)가 11월 12일 출시된다.

17일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SIE)는 차세대 게임 콘솔 PS5를 11월 12일 한국·미국·캐나다·멕시코·호주·뉴질랜드·일본에 먼저 출시한다고 밝혔다.

유럽·중동·남미 등 나머지 지역에는 11월 19일 출시된다.

블루레이 디스크 드라이브가 있는 기본 PS5의 가격은 62만8천원으로 정해졌다.

▲ 플레이스테이션5.

PS5가 북미에는 499.99달러(약 58만6천원), 일본에는 4만9천980엔(약 55만8천원)에 출시되기 때문에 국내 출시가는 60만원 미만으로 예상됐으나, 60만원이 조금 넘는 가격이 책정됐다.

성능은 같고 디스크 드라이브만 없는 디지털 에디션 PS5 가격은 49만8천원으로 정해졌다.

북미에는 399.99달러(약 46만9천원), 일본에는 3만9천980엔(약 44만7천원)에 출시된다.

이에 따라 차세대 콘솔 경쟁에서 가격 면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MS) '엑스박스'가 PS5보다는 우위를 점하게 됐다.

MS 차세대 콘솔 '엑스박스 시리즈 X'는 11월 10일 59만8천원에 국내 출시된다.

디스크 드라이브가 없고 성능에 일부 차이가 있는 대신 크기가 작고 저렴한 '엑스박스 시리즈 S'는 39만8천원에 출시된다.

차세대 엑스박스는 24개월 약정으로도 구매할 수 있다. 시리즈 X는 월 34.99달러, 시리즈 S는 월 24.99달러다.

PS5가 엑스박스보다 우위에 있다고 내세우는 강점은 인기 게임 타이틀 목록이다.

SIE는 이날 새벽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파이널 판타지 16', '해리포터' IP(지적재산)를 활용한 새로운 게임 '호그와트 레거시', PS의 대표적인 독점 타이틀 중 하나인 '갓 오브 워'의 후속작 등을 공개했다.

'스파이더맨: 마일즈 모랄레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콜드 워', '데몬즈 소울' 등의 플레이 화면도 선보였다.

SIE는 이날 PS5에서 PS4의 대표작을 묶음으로 받아서 즐길 수 있는 'PS 플러스 컬렉션'도 공개했다.

PS 플러스 회원은 PS5에서 PS 플러스 컬렉션을 다운로드할 수 있다. 컬렉션에는 '갓 오브 워', '몬스터 헌터: 월드', '블러드본', '페르소나5' 등이 담긴다.

짐 라이언 SIE 사장 겸 CEO는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새로운 세대의 경험을 제공할 PS5의 출시가 두어 달 남았다"면서 "놀라운 속도, 깊은 몰입감, 숨 막힐 정도로 멋진 게임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PS5 주변기기 가격도 이날 공개됐다.

차세대 무선 컨트롤러인 '듀얼 센스'는 69.99달러(6천980엔), 듀얼 센스 거치대는 29.99달러(2천980엔), 마이크가 탑재된 무선 헤드셋 '펄스 3D'는 99.99달러(9천980엔), HD 카메라는 59.99달러(5천980엔)로 나온다.

PS5는 이달 18일 정오부터 온 ·오프라인 쇼핑몰에서 예약 구매할 수 있다.

차세대 엑스박스는 이달 22일부터 롯데하이마트[071840]와 네이버에서 사전 예약할 수 있다.

<연합>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