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0 일 18:03
HOME 뉴스 ICTㆍ과학
네이버 SW 교육 플랫폼 '엔트리' 회원 200만명 돌파초5∼중2가 주 사용자층…교사 대상 온라인 연수 예정
  • 과학팀
  • 승인 2020.09.16 14:43 ㅣ 수정 2020.09.16 14:43  
  • 댓글 0

네이버 SW교육 플랫폼 회원이 200만명을 돌파했다.

16일 네이버의 비영리 교육재단 네이버 커넥트재단은 소프트웨어(SW) 교육 플랫폼 '엔트리'(Entry)가 출시 6년 만에 회원 수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엔트리는 블록을 쌓듯이 프로그래밍 명령어를 조합해 창작물을 만드는 온라인 SW 교육 플랫폼이다.

초등학생·중학생이 주요 대상이며, 게임을 하듯 주어진 미션을 프로그래밍으로 해결하면서 SW 활용 능력을 함양할 수 있다.

엔트리에 올해부터는 네이버가 개발한 인공지능(AI) 기반 기술 도구도 탑재돼 학생들이 AI와 데이터에 관해서도 이해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커넥트재단은 엔트리 회원 중 초등학교 5학년∼중학교 2학년이 약 160만명으로 주요 사용자층이라면서, 엔트리가 SW 교육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엔트리에는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창작물이 약 800만개 등록돼 있는데, 이 중에는 사용자가 자신의 표정으로 도구를 바꿔서 악당을 물리치는 게임이나 음성을 바로 외국어로 바꿔주는 프로그램도 있다.

커넥트재단과 네이버는 교사들이 엔트리를 활용해 SW·AI·데이터 교육을 할 수 있도록 교사 대상 온라인 연수 프로그램도 펼칠 예정이다. 10월부터 AI 이론·기술·윤리 등을 담은 교육 영상·교재를 공개한다.

커넥트재단 김지현 사무국장은 "차별 없이 모두를 위한 AI·SW 교육이 활성화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과학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과학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