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8.8 토 09:46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이낙연 "산단 대개조사업 성과 내야"
  • 사회팀
  • 승인 2020.07.29 15:27 ㅣ 수정 2020.07.29 15:27  
  • 댓글 0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는 경북 구미 철강 소재 생산업체 아주스틸을 찾아 "자치단체·기업이 중앙정부와 협의해 구미국가산업단지 대개조사업에 성과를 내야 한다"고 밝혔다.

29일 이 후보는 아주스틸, 구미시, 한국산업단지공단, 구미스마트산단사업단 등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구미 국가산단 혁신을 강조했다.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

그는 "구미지역에 필요한 인재를 구하기 어렵다"는 애로사항을 듣고 "인재 문제를 해결할 방안을 함께 찾아보자"고 했다.

간담회 후에는 취재진에게 "구미국가산단 대개조사업이 아직 효과를 내지 못하고 있다"며 "새로운 업종을 접목하거나 기존 업종 방식을 바꾸는 작업이 자치단체까지 공유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창원의 스마트팩토리와 울산의 수소산업 등을 사례로 들며 "구미시와 산단 기업들이 머리를 맞대고 신산업 육성에 노력하면 뉴 이코노미 업종이 서서히 들어올 것이고 그것이 국가산단 대개조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주스틸에서 생산해 자기 얼굴을 프린트한 철판에 '새로운 꿈 아주스틸, 다시 뛰는 구미산단!'이라고 적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