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7.8 수 15:35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한국GM 5월 판매 40% 감소…내수·수출 동반 부진
  • 산업팀
  • 승인 2020.06.01 18:12 ㅣ 수정 2020.06.01 18:12  
  • 댓글 0

한국GM의 5월 국내외 판매가 2만4천778대로 작년 동월보다 39.7% 감소했다.

국내 판매는 5천993대로 10.9% 줄었다. 수출은 1만8천785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에 45.3% 감소했다.

1일 한국GM은 쉐보레 스파크가 2천65대 팔렸고 말리부는 822대로 올해 들어 월 최대 판매 기록을 세웠다고 말했다.

한국GM은 개별소비세 인하가 적용되는 이달 말까지 트레일블레이저 판매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레일블레이저는 4월까지 수출 누적 5만대를 달성했다.

한국GM의 올해들어 5월까지 누적 판매는 14만53대로 28.1% 줄었다.

내수는 3만1천741대로 6.5% 늘었지만 수출은 10만8천312대로 34.3% 줄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