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7.13 월 07:25
HOME 뉴스 ICTㆍ과학
한국화웨이, 국내 1세대 정보보호전문가 영입이준호 전 네이버 최고정보보호책임자를 최고정보보안책임자로 앉혀
  • 윤세훈 기자
  • 승인 2020.06.01 12:19 ㅣ 수정 2020.06.01 12:19  
  • 댓글 0

한국화웨이는 이준호 전 네이버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를 최고정보보안책임자(CSO)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신임 이준호 CSO는 포털 다음과 네이버에서 정보보호 업무를 했으며, 이후 인증보안 분야 핀테크 스타트업인 센스톤 공동대표를 지냈다.

1일 한국화웨이는 "이 CSO는 국내 1세대 CISO로서 정보보호 분야에서 선도적 업무경험과 활동으로 국내외에서 인정받는 보안 전문가"라고 소개했다.

이 CSO는 "화웨이는 그 어떤 글로벌 기업보다 많은 보안 투자를 하는 동시에 글로벌 표준에 따라 운영되는 기업"이라며 "화웨이와 국내 정보통신기술 산업의 정보보안 협력 및 상생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