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7.5 일 13:51
HOME 뉴스 경제ㆍ산업
"2분기부터 코로나 충격 본격화"홍남기 "추가 규제혁파"
  • 산업팀
  • 승인 2020.05.18 18:29 ㅣ 수정 2020.05.18 18:30  
  • 댓글 0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분기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충격이 본격화하고 당분간 지속될 가능성이 높다"면서 추가 규제 혁파 대책 발굴을 지시했다.

▲ 홍남기 부총리는 2분기부터 코로나 충격을 우려했다.

18일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재부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K-방역'처럼 우리 경제도 다른 나라보다 빨리 회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고 국민들에게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한국판 뉴딜', 3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이번 주까지 속도감 있게 마무리하고 부처 간 이견이 노출되지 않도록 촘촘히 조율하라고 당부했다.

또한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재정·세제·금융 등 정부의 직접 지원 방안에 더해 민간의 투자 의욕을 높이고, 경제 심리를 회복시킬 수 있는 규제 혁파 등 비재정적 대책을 발굴, 적극적으로 검토해 추가로 반영하라"고 지시했다.

이와 함께는 근본적으로 민간의 일자리 창출이 뒷받침돼야 한다고 지적하면서 "민간부문에서 질 좋은 일자리 창출이 가능하도록 정책 노력을 강화하라"고 당부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