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7.8 수 15:35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핫이슈
한전, 괌 태양광 사업 위한 재원 조달 성공
  • 윤세훈 기자
  • 승인 2020.05.13 16:02 ㅣ 수정 2020.05.13 16:13  
  • 댓글 0

한국전력이 총사업비 2억달러(약 2천451억원) 규모인 미국 괌 태양광 발전사업을 진행하기 위한 금융계약을 국내외 은행과 체결했다.

13일 미즈호은행과 KDB산업은행이 대주단으로 참여하며 한전은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방식으로 차입금을 조달해 부담을 최소화했다고 전했다.

괌 태양광 사업은 괌 망길라오 지역에 태양광 발전설비 60MW와 에너지저장장치(ESS) 32MW의 발전소를 건설·운영하는 것으로 내년에 준공해 상업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전은 미국에서는 처음으로 국제경쟁입찰을 통해 이 사업을 수주했고 괌 전력청(GPA)과 25년 장기 전력판매계약을 맺어 향후 약 3억4천만달러(약 4천억원)의 매출이 기대된다.

한전 관계자는 "괌 태양광 발전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요르단 푸제이즈 풍력발전소 준공, 멕시코 태양광발전소 착공에 이어 친환경 청정에너지 확대와 온실가스 감축이라는 세계적 흐름에 부응하면서 기후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