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6.4 목 12:50
HOME 뉴스 ICTㆍ과학
LG이노텍, '코로나 극복' 협력사에 1500억 조기집행
  • 윤승훈 기자
  • 승인 2020.03.30 08:17 ㅣ 수정 2020.03.30 08:17  
  • 댓글 0

LG이노텍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들을 위해 1천500억원 규모의 상생 금융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30일 LG이노텍은 이번 금융 지원을 통해 협력사가 운영자금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설비 투자와 부품 개발 등을 차질 없이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먼저 코로나19 피해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63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지원하고 4월부터 조기 집행한다. 동반성장펀드는 은행과 연계해 예탁금을 재원으로 협력사에 운영 자금을 지원해주는 프로그램이다.

협력사들이 동반성장펀드를 긴급히 활용할 수 있도록 거래규모와 신용도 등 심사 기준을 완화하고 자금 지급 절차도 대폭 간소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4월부터 2개월 동안 협력사에 약 850억원 규모의 납품 대금과 금형비도 조기에 지급하기로 했다. 협력사들은 비용 마감 후 5일 이내 납품 대금을 현금으로 받을 수 있게 된다.

LG이노텍은 금융 지원 외에 협력사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기술과 경영, 교육 분야 지원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윤승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