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2 화 16:45
HOME 뉴스 사회문화 핫이슈
서울시 '月 최대 223만원' 뉴딜일자리 4천600명 선발
  • 사회팀
  • 승인 2020.01.19 11:19 ㅣ 수정 2020.01.19 11:20  
  • 댓글 0

서울시는 공공일자리인 '서울형 뉴딜일자리' 참여자 4천600명을 선발한다.

참여자는 서울시 공공기관·자치구·민간 기업 등에서 최장 23개월간 서울형 생활임금(시급 1만530원)을 적용받아 월 최대 223만원을 받고, 공휴일 유급휴가도 보장받는다. 기술·직무교육도 함께 받을 수 있다.

19일 서울시는 민간 업무경험을 확대하기 위해 올해 민간기업 인턴십 대상을 기존 500명에서 1천300명으로 확대했다고 전했다.

서울시는 1차로 2월 4일까지 108개 사업에서 787명을 선발한다.

참여 희망자는 29일부터 2월 4일까지 서울일자리포털(http://job.seoul.go.kr)로 신청하면 된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