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4 토 17:41
HOME 뉴스 정부·정치 핫이슈
중기부, '스타트업 강국' 라트비아와 기술 협력
  • 산업팀
  • 승인 2019.10.25 14:03 ㅣ 수정 2019.10.25 14:20  
  • 댓글 0

중소벤처기업부는 라트비아 경제부와 스타트업의 교류·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5일 협약에는 스타트업 협력 강화를 위한 정부 간 소통 채널 구축, 창업 생태계 구성원 간 교류 확대 등의 내용이 담겼다.

라트비아는 유럽 최고 수준의 4세대 이동통신(4G) 기술을 바탕으로 인공지능(AI) 등의 분야에서 우수한 창업 생태계를 구축한 것으로 평가받는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김학도 중기부 차관은 협약식에서 한국이 2020년 스웨덴 스톡홀롬과 핀란드 헬싱키에 구축 예정인 '코리아 스타트업 센터'(KSC)의 기업 간 교류 프로그램에 라트비아 스타트업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고 요청했다.

KSC는 현지 창업기업과 투자자와의 교류의 장을 제공하는 공유 오피스형 공간을 말한다.

김 차관은 "공동연구와 제품·서비스 현지화, 비즈니스 모델 벤치마킹 등 성공적인 협업 사례가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