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19 목 17:11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홍남기 "소재부품 R&D 등에 2조7천억 투자"
  • 산업팀
  • 승인 2019.09.11 09:12 ㅣ 수정 2019.09.11 11:01  
  • 댓글 0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취업자 증가세를 두고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 나온 의미 있는 변화"라며 정책효과에 상당 부분 기인한 것으로 평가했다.

11일 그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이렇게 밝혔다.

통계청이 이날 발표한 8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1년 전보다 45만2천명 늘어났다. 증가 폭은 2년 5개월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홍 부총리는 제조업 취업자 감소 폭이 7월 9만4천명에서 8월 2만4천명으로 줄어든 것을 두고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 나타난 의미 있는 변화"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서비스업도 증가세가 확대했고 일용직 취업자 수도 지난달 들어 증가로 전환했다"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그간 정부가 재정을 적극적으로 운용해 온 만큼, 이러한 정책효과에 상당 부분 기인한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그는 "한국 경제를 둘러싼 하방 리스크가 확대되는 등 엄중한 상황"이라며 "정부는 경제활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과 고용회복·분배개선을 위한 정책, 경제의 구조개혁 및 미래 성장동력 발굴 등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회의 안건으로는 ▲ 수출시장구조 혁신방안 ▲ 콘텐츠산업 혁신전략 ▲ 공모형 부동산간접투자 활성화 방안이 올랐다.

홍 부총리는 수출시장구조 혁신방안을 두고 "소재·부품·장비산업 기술력 확보를 위해 글로벌 연구개발(R&D)과 해외 인수합병(M&A)에 향후 3년간 2조7천억원을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