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4 월 15:30
HOME 뉴스 경제ㆍ산업
서울시, 전기·수소차 3천446대 추가 보급
  • 사회팀
  • 승인 2019.09.02 16:13 ㅣ 수정 2019.09.02 16:13  
  • 댓글 0

서울시는 420억원을 투입해 민간에 전기·수소차 3천446대를 추가 보급한다고 밝혔다.

2일 서울시에 따르면 연말까지 전기 승용차 1천755대, 전기 이륜차 1천259대, 수소차 432대를 보급한다.

전기·수소차 구매를 희망하고 서울시에 주소를 둔 개인, 기업 등은 2일부터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다.

구매자가 자동차 제조·판매사와 계약하고 구매 지원을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의 공고문에서 볼 수 있다.

보조금은 전기 승용차 1천206만∼1천350만원, 전기 이륜차 200만∼230만원, 수소차 3천500만원이다.

노후한 배출가스 5등급 차를 폐차하고 전기차로 바꾸면 대당 50만원, 내연기관 이륜차를 전기 이륜차로 바꾸면 20만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김의승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미세먼지에 대한 시민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 환경차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구매수요에 대응해 친 환경차 보급을 확산하고 충전 인프라도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보급은 지난 2월 6천22대에 이은 올해의 2차 보급이다. 시는 연말까지 전기·수소차 2만5천대를 보급한다는 목표를 세운 바 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