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4 월 14:26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핫이슈
한수원, 신고리4호기 상업운전 시작
  • 사회팀
  • 승인 2019.09.02 15:38 ㅣ 수정 2019.09.02 15:38  
  • 댓글 0

한국수력원자력은 울산 울주군 신고리 4호기 주제어실에서 신고리 4호기 상업운전 기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2일 한수원은 "지난달 29일 상업운전을 시작한 신고리 4호기는 안전성, 경제성,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며 "100만kW급 기존 원전에 비해 발전용량을 40% 높였고, 설계수명은 50% 향상된 60년"이라고 설명했다.

140만kW급인 신고리 4호기는 부산·울산·경남지역 작년 전력판매량(901억kWh)의 11.5%에 해당하는 연간 104억kWh의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신고리 4호기는 아랍에미리트(UAE)에 수출한 원전과 같은 APR1400 노형이다.

역시 동일 노형인 신고리 3호기는 1주기(389일) 동안 무고장 운전을 달성한 바 있으며, 신고리 4호기도 지난 2월 연료장전 이후 단 한건의 고장 정지 없이 약 7개월간의 시운전 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기념식에서 "UAE 수출원전에 앞서 상업운전을 시작한 신고리 3·4호기를 더욱 안전하게 운영해 앞으로 해외시장에서 좋은 성과를 내겠다"고 말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