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4 토 17:41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혁신기술&혁신제품
위니아대우, '셰프 멕시카노' 출시멕시코 전자레인지 점유율 59% '최고치'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8.14 08:47 ㅣ 수정 2019.08.14 08:57  
  • 댓글 0

위니아대우는 멕시코 시장에 특화한 '셰프 멕시카노' 전자레인지의 현지 점유율이 올 상반기 기준 59%로 2009년 출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 위니아대우의 '셰프 멕시카노' 전자레인지.

'셰프 멕시카노'는 멕시코 소비자의 입맛과 식습관 등을 반영한 제품으로, 토르티야와 피카디오 등의 전통 요리를 위해 맞춤형으로 출시됐다.

위니아대우는 조리 기능, 살균 가능, 전력낭비 차단 시스템 등을 추가한 '2019년형 셰프 멕시카노'도 최근 출시했다.

신제품은 기존 6개 조리 기능에 31개를 추가했고,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요리 방법과 제품 정보 등을 볼 수 있도록 했다. 또 99% 해동이 가능한 4가지 타입의 육류 해동 기능도 추가됐다.

회사 관계자는 "멕시코뿐만 아니라 중동, 러시아, 인도네시아 등 지역별로 현지 요리 조리가 가능한 전자레인지와 복합 오븐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