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17 화 19:12
HOME 뉴스 국제
화웨이, 내달 최대규모 개발자대회자체 OS '훙멍' 공개 가능성
  • 국제팀
  • 승인 2019.07.14 06:26 ㅣ 수정 2019.07.14 08:51  
  • 댓글 0

화웨이가 오는 8월 9일 중국 광둥성 둥관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개발자대회를 연다.

올해 개발자대회에서는 화웨이가 자체 개발한 운영체제(OS) '훙멍'(鴻蒙)이 공개될 가능성이 있다.

14일 온라인 매체 펑파이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1천500명의 파트너와 5천명의 개발자가 참석할 예정이다.

화웨이는 이 자리에서 훙멍을 발표할 가능성이 있지만,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고 펑파이는 전했다.

화웨이는 미국 상무부의 블랙리스트에 올라 자사 스마트폰에 구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쓸 수 없게 되자 독자 OS 개발에 박차를 가해왔다.

화웨이 창업자이자 CEO인 런정페이는 최근 인터뷰에서 훙멍은 애초에 스마트폰이 아니라 자율주행차와 산업 자동화 같은 사물인터넷을 위해 개발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훙멍이 자리를 잡는 관건은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라면서 2∼3년이 걸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삼성전자와 마이크로소프트도 독자 운영체제를 성공시키는 데 실패했었다.

한편 화웨이는 중국에서 정밀 지도 제작을 위한 면허를 신청했다고 글로벌타임스가 보도했다.

자동차 애널리스트 펑스밍은 이에 대해 자율주행 분야에 뛰어들려는 화웨이의 야심 찬 큰 걸음이라고 말했다. 그는 화웨이가 이 분야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모두 만들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