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21 일 18:20
HOME 뉴스 사회문화 핫이슈
한국 대학생이 꼽은 '가장 취직하고픈 직장'은 삼성·카카오선호도 1위 업종은 공공부문
  • 사회팀
  • 승인 2019.07.12 07:56 ㅣ 수정 2019.07.12 07:56  
  • 댓글 0

삼성과 카카오가 한국 대학생들이 꼽은 가장 취직하고 싶은 직장으로 꼽혔다.

12일 업계 등에 따르면 글로벌 인적자원(HR) 컨설팅업체인 유니버섬(Universum)이 최근 발표한 '2019 한국에서 가장 매력적인 고용주(2019 The Most Attractive Employers In South Korea)' 명단에서 삼성그룹이 공학(Engineering) 전공 부문 1위에 랭크됐다.

LG그룹이 2위에 올랐고, SK그룹과 현대차그룹, 한국전력공사, 구글, 포스코[005490], 카카오, 한화그룹, 인천국제공항공사 등이 '톱10'에 들었다. 외국계 기업으로는 애플이 14위로 가장 높았다.

경영·무역(Business·Commerce) 분야 전공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는 카카오가 1위였고, 삼성과 CJ그룹, 구글, 한국은행 등이 뒤를 이었다. LG그룹과 IBK기업은행, KB국민은행 등이 10위 내에 포함됐다.

이밖에 인문학·교육(Humanities·Liberal Arts·Education) 전공 부문에서도 카카오가 선두를 차지했으며, CJ그룹과 네이버, 구글, 외교부 등의 순이었다. 삼성은 인천공항공사와 교육부에 이어 8위에 그쳤다.

이와 함께 이번 조사에서 '직장 경력에서 가장 중요한 목표는 무엇이냐'는 질문에 '워라밸(일과 생활의 균형)'이라는 응답이 전체의 5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직업 안정성(48%)과 전문성 확보(33%)가 뒤를 이었다.

또 졸업 후 가장 취직하고 싶은 분야에 대해서는 '공공부문'과 '소프트웨어·컴퓨터 서비스·멀티미디어 개발·디지털 엔터테인먼트'를 꼽은 대학생이 각각 19%로 가장 많았다.

이 보고서는 지난해 11월부터 올 4월까지 국내 총 45개 대학의 학생 6천12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작성됐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