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22 화 17:23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삼성 '비스포크', 해외서 '호평'"해외 출시 전부터 높은 관심" 강남쇼룸 방문객 4주만에 1만명 돌파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7.06 06:34 ㅣ 수정 2019.07.06 06:34  
  • 댓글 0

삼성전자의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냉장고인 '비스포크(BESPOKE)'가 아직 국내에서만 판매되고 있으나 해외 전문매체들로부터 잇단 호평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스포크는 소비자 취향과 주거공간, 가족 규모 등에 따라 8가지 제품 타입과 9가지 색상의 패널을 조합해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제품이다.

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미국 경제전문매체인 패스트컴퍼니는 최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냉장고'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비스포크에 대해 "냉장고에 대한 기존 관념을 탈피했다"면서 "추상회화의 선구자로 불리는 피에트 몬드리안이 디자인한 장식장처럼 보인다"고 평가했다.

▲ 지난 3일 브라질 최대 일간지인 '오 글로부' 등 중남미 주요 매체 기자들이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 마련된 '프로젝트 프리즘' 쇼룸을 방문해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를 직접 체험해 보고 있다.

미국 리뷰드닷컴은 "그동안 냉장고를 추천할 때 내구성, 에너지효율 등을 거론했으나 비스포크는 냉장고가 기능적인 동시에 아름다울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미국 건축디자인 매체인 'AD(아키텍처럴 다이제스트)'는 비스포크가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트렌드에도 부합한다고 호평했다.

이와 함께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 있는 라이프스타일 쇼룸 '프로젝트 프리즘'에는 최근 중남미 매체 관계자들이 찾아 비스포크를 체험하는 등 오픈 4주만에 방문객수 1만명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다.

양혜순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비스포크에 반영된 밀레니얼 소비자들의 특성은 한국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라 세계적 흐름"이라며 "유럽, 미국 등 해외 시장에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