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20 수 12:17
HOME 뉴스 ICTㆍ과학 혁신기술&혁신제품
삼성 '더 월 럭셔리' 글로벌 출시미국 '인포콤 2019'서 발표…두께 29.9㎜로 벽에 부착 설치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6.13 09:50 ㅣ 수정 2019.06.13 09:50  
  • 댓글 0

삼성전자는 현지시간 12일 미국 플로리다주(州) 올랜도에서 열린 국제 영상·음향 전시회 '인포콤 2019'에서 '더 월 럭셔리'를 글로벌 출시했다.

마이크로LED 기반의 모듈형 디스플레이인 '더 월'의 홈시네마용 제품인 '더 월 럭셔리'는 베젤(테두리)이 없고 두께가 29.9㎜에 불과해 벽에 부착해서 사용할 수 있다.

모듈형 기판을 부착하는 방식으로 크기를 무한대로 확장할 수 있지만 설치 문제 등을 고려해 146인치와 219인치, 292인치 등 3가지 크기로 미국과 한국 등에서 출시했다.

▲ 현지시간 12일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인포콤(Infocomm) 2019'에서 공개된 '더 월 럭셔리' 219인치 제품.

2천니트 밝기와 120㎐의 주사율, 고화질 영상 표준 규격 기술인 HDR10+, 인공지능(AI) 업스케일링 등 최첨단 디스플레이 기술 등이 탑재돼 최고의 화질을 구현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영상을 시청하지 않을 때 날씨와 뉴스, 사진 등을 화면에 띄우는 '매직스크린'으로 활용할 수 있고, 가상 벽지로 실내 인테리어 효과도 낼 수 있다.

'더 월 럭셔리'는 고급 사운드 시스템 등과 함께 홈시네마 패키지로 판매되며, 맞춤형 설치가 필요하기 때문에 지역별 B2B 유통경로를 통해 별도로 주문해 견적을 받아야 한다.

회사 관계자는 "홈시네마 업체 등을 통해 사운드 시스템 등과 패키지 형태로 판매하기 때문에 개별 제품에 대한 가격은 공개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저해상도의 광고영상을 8K 수준 초고화질로 자동 변환하는 'QLED 8K 사이니지'도 글로벌 출시했으며, 스마트 사이니지 전용 통합운영 솔루션인 '매직인포 7'도 이번 전시회에서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밖에 스마트 회의 솔루션인 '삼성 플립'의 2019년형 신제품도 처음 선보였다고 덧붙였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