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4 토 20:49
HOME 뉴스 ICTㆍ과학 혁신기술&혁신제품
라이카 카메라, 바우하우스 100주년 에디션 출시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9.05.20 08:37 ㅣ 수정 2019.05.20 08:39  
  • 댓글 0

독일 라이카 카메라가 바우하우스 100주년을 기념해 라이카 CL 특별 에디션을 선보인다.

‘라이카 CL 바우하우스 100주년 에디션’은 라이카의 상징인 빨간 로고 대신 블랙 색상의 로고를 부착해 더욱 특별함을 담았으며, 바우하우스의 그래픽 디자이너 주스트 슈미트를 통해 디자인된 ‘bauhaus’ 레터링을 카메라 바디와 검정 스트랩에 새겼다.

이번 에디션은 기존 라이카 CL의 우수한 성능을 그대로 갖춰 APS-C 포맷 센서의 2,400만 화소의 고성능 마에스트로 2 이미지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으며, 초당 30프레임의 고해상 4K 비디오 기능도 지원하여 영상에 있어서도 뛰어난 성능을 보여준다.

또한, 236만 화소의 고해상 전자식 뷰파인더를 갖췄고, 내장 Wi-Fi 모듈을 통해 촬영한 이미지를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등으로 무선 전송할 수 있다.

특별히 이번 에디션은 Elmarit-TL 18 mm f/2.8 ASPH 렌즈와 레터링 스트랩을 함께 증정하며, 모든 카메라 상판에 고유의 시리얼 넘버를 새겨 전 세계 컬렉터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라이카는 이번 ‘라이카 CL 바우하우스 100주년 에디션’의 디자인이 독일 실용디자인의 바우하우스 설립자의 철학에 따른 "Form Follows Function (형태는 기능을 따른다)"가 바탕이 되었음을 전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