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4.24 수 06:22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혁신기술&혁신제품
폭스바겐코리아 '2019년형 아테온' 출시
  • 정종희 기자
  • 승인 2019.02.08 11:45 ㅣ 수정 2019.02.08 11:45  
  • 댓글 0

폭스바겐코리아는 '트렁크 이지 오픈' 기능을 기본 탑재하는 등 상품성을 개선한 2019년형 아테온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8일 폭스바겐코리아에 따르면 2019년형 아테온은 기존에 엘레강스 프레스티지 트림에만 탑재됐던 트렁크 이지 오픈 기능이 엘레강스 프리미엄 트림에도 추가됐다.

트렁크 이지 오픈은 양손으로 짐을 들고 있을 때 손을 쓰지 않고 범퍼 아래에 발을 뻗는 동작만으로 손쉽게 트렁크를 열 수 있는 기능이다.

아울러 엘레강스 프레스티지 트림에는 카메라를 활용해 차량의 주변 상황과 교통 상황을 360도로 보여주는 시스템인 '에어리어 뷰' 기능이 추가됐다.

엘레강스 프리미엄 트림의 경우 휠 디자인이 무광에서 유광으로 더욱 세련되게 바뀌었다.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분을 반영해 엘레강스 프레스티지가 5천718만8천원, 엘레강스 프리미엄이 5천225만4천원이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아테온 고객을 대상으로 총소유비용 절감을 위한 '트리플 트러스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파워트레인을 포함한 모든 보증 항목에 대해서 5년 또는 15만㎞ 무상 보증을 제공하며, 사고로 인해 차체의 판금·도색이 필요한 경우 최대 150만원의 수리비를 보상한다.

소유했던 차량을 반납하면 추가로 200만원을 지원하는 '차량 반납 보상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