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3.22 금 17:09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중국 창어4호, 달 뒤편 첫 360도 파노라마 사진
  • 국제팀
  • 승인 2019.01.11 13:06 ㅣ 수정 2019.01.11 13:06  
  • 댓글 0

인류 최초로 지난 3일 달 뒤편에 착륙한 중국의 '창어(嫦娥) 4호'가 달 뒷면의 파노라마 사진을 보내왔다.

11일 중국 국가항천국(CNSA)은 창어4호 착륙선의 꼭대기에 설치된 카메라로 찍은 360도 파노라마 사진을 공개했다.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 사진은 지구와 달 뒤편을 다 볼 수 있는 지점에 있는 중계 위성 '췌차오'(鵲橋·오작교)를 거쳐 지구로 전송됐다.

▲ 창어4호가 촬영한 360도 파노라마 사진

과학자들은 파노라마 사진을 토대로 창어4호 주변의 토양과 지형을 살펴봤다.

한편 창어4호에서 분리된 탐사 로봇 '위투(옥토끼) 2호'는 달 표면 기온이 100℃ 넘게 올라갔을 때 '낮잠' 모드로 들어갔다가 전날 활동을 재개했다.

CNSA는 창어4호와 위투2호, 중계위성 모두 상태가 좋다고 밝혔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