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3.22 금 17:09
HOME 뉴스 국제
中, 새해 첫 인공위성 '중싱-2D' 발사 성공
  • 국제팀
  • 승인 2019.01.11 10:23 ㅣ 수정 2019.01.11 10:23  
  • 댓글 0

'우주굴기' 계획을 이어가고 있는 중국이 올해 첫 인공위성 발사에 성공했다.

11일 중국은 오전 1시 11분(현지시간) 쓰촨(四川)성에 있는 시창위성발사센터에서 자국이 개발한 최신형 통신·방송 위성 '중싱(中星)-2D'를 창정(長征) 3호 이(乙) 로켓에 실어 발사했다고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 등이 전했다.

위성은 예정된 궤도에 무사히 진입했다.

▲ 중국이 11일 오전 새해 첫 인공위성 발사에 성공했다.

중국항천과기집단 유한공사가 연구·제작, 발사한 중싱-2D 위성은 중국 전역의 라디오 및 텔레비전 방송국, 유선방송망 등을 위해 방송 및 광대역 멀티미디어 등을 전송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한편 중국신문망은 이번이 창정 계열 운반로켓의 298번째 발사라고 소개했다.

중국은 지난해 1월부터 12월 25일까지를 기준으로 37차례 로켓을 발사해, 이 기간 우주로켓 발사 수에서 미국(34대)과 러시아(18대)를 처음으로 추월하기도 했다.

중국은 또 지난 3일 달 탐사선 '창어(嫦娥) 4호'를 인류 최초로 달 뒷면에 착륙시키는 등 우주 탐사 작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