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0 월 17:54
HOME 뉴스 ICTㆍ과학 핫이슈
LG전자, '2018년 최고의 모니터' 선정4K 모니터 '톱5'중 4개 포함…게이밍 TV모니터도 최고평가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8.11.30 06:07 ㅣ 수정 2018.11.30 10:02  
  • 댓글 0

LG전자의 고화질 모니터와 게이밍TV가 미국 유력 경제지 포브스와 IT 제품 평가 전문매체 '알팅스(RTINGS)'가 공동 선정한 '2018년 최고의 제품'에 선정됐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포브스의 쇼핑서비스 전문 사이트인 '포브스 파인즈'(Forbes Finds)가 알팅스와 공동으로 시중에서 판매 중인 4K 해상도 모니터의 성능을 평가해 '2018년 최고의 4K 모니터(5 Best 4K Monitors Of 2018)'를 선정한 결과 LG전자 제품이 4개나 포함됐다.

포브스는 우선 LG전자의 27인치 모델(27UK650)에 대해 "지금까지 평가한 제품 가운데 최고"라면서 "훌륭한 화질, 빠른 움직임 포착, 넓은 시야각 등 모든 측면에서 우수하다"고 밝혔다.

다만 "HDR(하이다이내믹레인지·명암 최적화 기술)을 지원하지만 HDR 콘텐츠에서 충분히 밝지 않아 큰 이점이 없다는 점이 아쉽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32인치 두 모델(32UD99-W·32UD59-B)과 43인치 모델(43UD79)에 대해서도 '최우수' 평가를 내렸다. LG전자 제품 외에는 에이서의 '프레데터 X27' 모니터가 유일하게 '올해의 4K 모니터' 명단에 포함됐다.

이와 함께 포브스와 알팅스가 별도로 선정한 '2018년 최고의 게이밍 TV(5 Best Gaming TVs Of 2018)'에서도 LG전자 제품이 최고 점수를 받았다.

모두 37개 제품을 대상으로 실시한 성능 평가에서 LG전자의 55인치 및 65인치 '올레드 B8' 모델은 뛰어난 화질에 시야각도 넓어 여러 명이 함께 게임을 하기에 적합한 제품으로 인정받았다고 포브스는 전했다.

그러나 고정된 콘텐츠가 지속할 경우 일시적인 이미지 지연 현상이나 번인(burn-in)이 발생할 수 있다고 지적한 뒤 "대부분 소비자들에게 큰 문제가 되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LG전자 제품 외에는 삼성전자]의 UHD TV인 'NU 8000' 모델을 비롯해 비지오의 P시리즈 퀀텀 및 P시리즈 2018 모델, TCL의 6시리즈 등이 게임을 하기에 적합한 5개 추천 제품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