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2 수 10:50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네이버가 만든 로봇팔, 국제로봇학회서 우승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8.10.05 10:44 ㅣ 수정 2018.10.05 12:39  
  • 댓글 0

네이버의 기술연구·개발 업체 네이버랩스는 로봇팔 '앰비덱스'가 국제로봇학술대회 'IROS 2018' 경쟁부문 본선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네이버랩스와 함께 앰비덱스를 개발한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학교) 김용재 교수팀은 미항공우주국(NASA)과 독일 항공우주센터(DLR) 등 8개팀이 참가한 '팬 로봇 파지 경쟁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IROS는 미국 전기전자기술협회(IEEE)가 주관하는 로봇학술대회로, 올해는 전 세계 로봇 엔지니어 3천7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10월 1일부터 닷새 동안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렸다.

네이버랩스 석상옥 로보틱스 리더는 "지속적인 공동 연구를 통해 생활환경 속에서 인간의 삶을 더욱 풍요롭고 편리하게 만들어줄 수 있는 로봇 기술들을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네이버가 만든 로봇팔 '앰비덱스' 국제로봇학회서 우승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