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0.19 금 12:10
HOME 뉴스 ICTㆍ과학 핫이슈
어도비 스캔 앱 출시…갤노트9서 이용 가능
  • 윤세훈 기자
  • 승인 2018.08.10 15:10 ㅣ 수정 2018.08.10 15:10  
  • 댓글 0

어도비는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을 '휴대용 스캐너'처럼 쓸 수 있게 하는 빅스비 비전(Bixby Vision)용 어도비 스캔 앱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갤럭시노트9 이용자가 어도비 스캔 앱을 설치한 뒤 실행하면, 종이 문서를 디지털 문서(PDF 파일)로 변환해준다.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돼, 문서의 가장자리를 인식할 수 있고 그림자를 지우거나 글자를 선명하게 바꾸는 것도 가능하다. 이 앱은 영수증 기록, 명함 저장 등에 유용하다고 어도비는 설명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