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1 화 14:24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혁신기술&혁신제품
폭스바겐코리아, 중형 세단 '파사트 TSI' 출시
  • 정종희 기자
  • 승인 2018.08.09 12:00 ㅣ 수정 2018.08.09 12:00  
  • 댓글 0

폭스바겐코리아는 중형 세단 '파사트 TSI'(가솔린)를 출시하고 오는 10일 '폭스바겐 카카오톡 스토어'를 통해 사전예약을 받는다고 밝혔다.

파사트 TSI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를 반영해 3천613만8천원으로 정해졌다.

이전 모델에 비해 엔진 업그레이드, 최신 안전·편의사양 추가 등이 이뤄졌지만 가격은 경쟁력 있게 책정했다고 폭스바겐코리아는 설명했다.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이 "파사트 TSI는 가격와 제품 모두 매력적인 모델이 될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공격적인 할인으로 가격이 2천만원 후반대까지 내려갈 수 있다는 관측도 나왔지만 현실화하지는 않았다.

폭스바겐코리아는 10일 하루 1천 명까지 사전계약을 접수한다. 오전 10시 시작하는 1차 사전예약을 통해 신청하면 50만원의 계약금 할인 혜택을 준다.

이어 오후 3시 오픈하는 2차 예약에서는 고급 라이프스타일 제품(피크닉 세트)을 증정한다.

폭스바겐코리아 관계자는 "1차 예약에 대한 인원 제한은 두지 않는다"고 말했다.

파사트 TSI는 종전 제품과 견줘 업그레이드된 2.0 TSI 가솔린 엔진에 전방 어시스트, 차선 어시스트, 능동형 크루즈 컨트롤 등 최신 운전자보조시스템을 탑재했다.

특별 금융 프로모션도 마련해 ▲ 선납금·이자·중도상환수수료를 없애고 계약 기간을 60개월로 늘린 '트리플 제로'(선납금 없이 월 52만5천원) ▲ 월 납입금을 최소화(월 8만6천원)한 무이자 유예 금융리스 프로그램(선납금 927만원, 36개월) ▲ 월 17만3천원(선납금 979만원, 36개월)을 납입하고 만기 후 차량 반납 시 최고 46%의 잔존가치를 보장받는 운용리스 프로그램 등이 준비됐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