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2 금 12:31
HOME 뉴스 국제
"中알리바바, 日서 내년 전자결제 서비스 개시"
  • 국제팀
  • 승인 2017.08.17 08:00 ㅣ 수정 2017.08.17 08:00  
  • 댓글 0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가 이르면 내년 봄 일본에서 휴대전화를 이용한 전자결제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17일 전했다.

니혼게이자이는 알리바바가 자사 서비스를 이용해 일본에서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으로 쇼핑할 수 있도록 해 3년 이내 이용자 1천만 명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알리바바는 현금 결제가 주류를 이루는 일본 시장 진출이 기업 성장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판단했다고 신문은 분석했다.

자사의 결제서비스인 알리페이(支付寶·즈푸바오)는 중국 은행에 계좌가 없으면 이용이 불가능하다는 점에서 일본에선 일본 내 은행에 계좌가 있는 이들을 대상으로 별도의 브랜드명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신문은 보도했다.

새 서비스는 편의점, 가전판매점, 백화점 등 기존 알리페이 가맹점을 중심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가맹점을 현재 3만 점포에서 올해 말에는 5만 점포로 확대할 방침이다.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