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뉴스 경제ㆍ산업
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들에 201억원 격려금 지급
  • 정종희 기자
  • 승인 2017.07.16 10:21 ㅣ 수정 2017.07.16 10:21  
  • 댓글 0

삼성전자는 14일 반도체 협력사 138곳에 총 201억7천만원의 2017년 상반기 '생산성 격려금'과 '안전 인센티브'를 지급했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DS(부품) 부문 각 사업장에 상주하는 모든 협력사가 생산성과 환경안전 지표를 달성해 인센티브를 지급 받았다.

삼성전자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반도체 협력사 임직원 1만여명에게 인센티브가 지급됨에 따라 협력사 임직원들의 사기 진작은 물론 내수 경기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상생과 동반성장을 위해 2010년부터 반도체 협력사를 상대로 인센티브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지급된 인센티브는 전액 직원들에게 돌아가도록 규정돼 있다.

2010년 생산과 품질 관련 협력사 혁신 활동을 격려하기 위해 '생산성 격려금' 제도를 도입했고, 2013년부터는 환경안전·인프라 관련 협력사 임직원들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한 '안전 인센티브' 제도로 확대해 시행 중이다.

삼성전자는 인센티브 제도 외에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협력사 임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지원하고 있다. 앞으로 커뮤니케이션 교육을 포함해 리더십, 전문 직무 교육 과정등을 개설할 예정이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