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유성훈 "육아단축근무 분담동료 인센티브"
  • 사회팀
  • 승인 2024.07.10 09:32 ㅣ 수정 2024.07.10 09:32  
  • 댓글 0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은 "'육아시간 특별휴가 제도'는 육아 중인 직원의 삶의 질을 높여 우수 인력을 유지할 수 있는 제도"라며 "업무 분담자에게 인센티브를 지원해 육아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고, 동료 직원 간 배려하는 조직문화를 만들고자 한다"고 말했다.

▲ 유성훈 금천구청장.

10일 그는 "올해부터 아이를 양육하는 직원이 '육아시간 특별휴가 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업무 분담 직원에게 인센티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육아시간 특별휴가 제도는 만 8세 이하 자녀를 둔 공무원의 일과 육아 양립을 돕고자 3년간 하루 최대 2시간까지 근무 시간을 자율적으로 줄일 수 있는 제도다.

인센티브 지원은 특별휴가 직원의 업무를 분담해주는 동료를 격려하고, 특별휴가제도를 눈치 보지 않고 활용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도입됐다.

유 구청장은 "상·하반기 두 차례 지원하며 업무 분담 직원의 분담 누적일 수에 따라 연간 최소 3만원에서 최대 10만원 상당의 격려포인트를 지급한다"고 강조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