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K9 자주포 54문 루마니아 行... 1조3천억 수출레드백 장갑차 등도 수출 추진
  • 산업팀
  • 승인 2024.07.10 09:08 ㅣ 수정 2024.07.10 09:08  
  • 댓글 0

한국 K9 자주포가 루마니아에 진출한다.

10일 방위사업청은 K9 생산업체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루마니아 국방부가 K9 54문, K10 탄약운반장갑차 36대, 탄약 등 총 1조3천억 원 규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루마니아의 최근 7년간 무기 도입 사업 중 최대 규모다. 이로써 루마니아는 호주, 이집트, 인도, 노르웨이, 에스토니아, 튀르키예, 폴란드, 핀란드에 이은 9번째 K9 도입국이 됐다.

루마니아는 지난해 휴대용 대공 미사일 '신궁'을 수입한 데 이어 K9을 도입하면서 중유럽의 주요 방위산업 협력 국가가 됐다.

▲ 루마니아로 수출되는 한국 K9 자주포.

방사청에 따르면 한국과 루마니아는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15주년을 맞은 지난해를 전후해 고위급 교류를 활발히 진행해왔다.

지난해부터 루마니아 정상 방한, 양국 총리 상호 방문, 루마니아 국방부 장관의 3차례 방한 등이 이뤄졌다.

지난달 신원식 국방부 장관이 루마니아를 방문해 협의한 결과 루마니아 측이 K9 도입을 최종적으로 결정했다.

방사청은 루마니아가 획득을 추진 중인 차기 보병전투장갑차 사업도 수주하기 위해 한국 '레드백' 장갑차 홍보를 이어갈 방침이다.

석종건 방사청장은 "K9 자주포 수출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레드백 장갑차, K2전차 등 지상 무기체계와 방공시스템 등 유도무기 사업에서도 루마니아와의 협력이 확대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