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뉴스 경제ㆍ산업
여권 재발급 신청·분실물 신고, 민간앱에서도 한다11종 공공서비스, 민간앱으로 이용 확대…김포공항서 체험 부스 운영
  • 사회팀
  • 승인 2024.06.17 18:09 ㅣ 수정 2024.06.17 18:09  
  • 댓글 0

행정안전부와 대통령 직속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는 공공 사이트나 애플리케이션에서만 할 수 있던 여권 재발급 신청과 분실물 신고 등 공공 서비스 11종을 네이버와 카카오 등 민간 서비스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한다고 밝혔다.

17일 행안부에 따르면 이번 조치로 민간 앱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 서비스는 ▲ '여권 재발급 신청'(KB스타뱅킹) ▲ '책이음 서비스'(네이버·KB스타뱅킹·우리WON뱅킹) ▲ '분실물 신고'(우리WON뱅킹·신한SOL페이) ▲ '병역판정검사 신청'(우리WON뱅킹) ▲ '예비군 동원훈련 조회'(우리WON뱅킹·KB스타뱅킹) ▲ '학자금대출 채무자 신고'(우리WON뱅킹·웰로) ▲ '전기차 충전기 불편 신고'(카카오T·카카오내비)이다.

또 ▲ '산림청 숲e랑 예약'(신한SOL뱅크) ▲ '국립생태원 예약'(신한SOL뱅크·KB스타뱅킹) ▲ '벌점감경교육 예약'(KB스타뱅킹) ▲ '전화권유판매 수신 거부'(카카오페이) 등의 서비스도 민간 앱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학자금대출 채무자 신고는 내달 3일부터, 나머지 서비스는 17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여권 재발급 신청 등은 이제까지 '정부24' 등 공공기관에서 운영하는 서비스에서만 가능했다. 민간 앱에서 이같은 공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KB국민은행은 여권을 발급할 때 사진 정보를 미리 검증하는 기능을 마련해 신청이 반려되는 비율을 낮추고, 발급 상황을 알기 쉽게 안내해 준다.

우리은행은 디지털지갑 서비스인 '원더월렛'을 통해 병역판정검사 신청이나 예비군 동원훈련 안내 등 병역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안내하고, 분실물 신고 서비스도 편리하게 제공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와 카카오내비 앱에서 제공하는 전기차충전 서비스와 연계해 지도 기반의 충전기 불편 신고 기능을 지원한다.

행안부와 디지털플랫폼정부위는 17일 김포국제공항에서 이상민 장관과 고진 위원장, 관련 기업·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민간 앱으로 서비스 확대를 알리는 개통식 시연 행사를 열고, 국민 체험 부스도 운영한다.

이 장관은 "디지털서비스 개방 2년 차를 맞아 민간에 개방되는 서비스를 대폭 늘릴 것"이라며 "이번에 개방되는 서비스도 민간과 함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사회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