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철도공단·E-순환거버넌스 '업무 협약'폐전기·전자제품 재활용 확대 이행
  • 산업팀
  • 승인 2024.06.17 15:30 ㅣ 수정 2024.06.17 15:30  
  • 댓글 0

국가철도공단은 철도공단 회의실에서 E-순환거버넌스와 폐기용 전기·전자제품의 안전한 처리와 재활용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17일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오른쪽)과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이 참석했다.

E-순환거버넌스는 환경부 인가를 받은 비영리법인으로, 전기·전자제품을 회수하고 재활용하는 의무를 이행하고 있다.

▲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오른쪽)과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

철도공단은 공단에서 발생한 폐기용 전기·전자제품을 수거해 E-순환거버넌스에 인계하고, E-순환거버넌스는 폐기 전기·전자제품에 포함된 철, 구리, 알루미늄 등 친환경적 물질을 재활용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공단은 E-순환거버넌스와 지속 협력해 자원순환체계를 구축하고 친환경 자원을 재활용하는 기술개발사업에 동참해 환경·사회·투명(ESG) 경영을 주도적으로 실천할 계획이다.

이성해 이사장은 "공단은 친환경 교통수단인 철도를 건설하는 기관으로, 친환경 건설자재 적용과 에너지 자립형 철도역 설계, 철도 유휴부지에 주민 친화형 녹지공간 조성 등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자원 재활용률을 높여 지속 가능한 가치 실현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