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19:44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韓·아프리카 은행 MOU 체결디지털금융·모바일결제·신용정보 분야 경험 공유
  • 금융팀
  • 승인 2024.06.17 15:22 ㅣ 수정 2024.06.17 15:22  
  • 댓글 0

우리나라 은행들이 아프리카 은행들과 디지털금융과 모바일결제 경험을 공유하는 등 은행 산업 발전을 위한 금융 협력에 나섰다.

17일 은행연합회는 1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나이지리아와 보츠와나, 모리셔스 등 아프리카 3개국 은행협회와 양국 은행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각각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한국 은행들은 아프리카 은행들에 디지털금융·모바일결제·신용정보 분야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 온·오프라인 연수, 공동 프로젝트 등을 통해 은행권 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 한·아프리카 은행이 맞손을 잡았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이날 축사에서 "이번 행사는 한·아프리카 금융협력의 시발점"이라며 "디지털 금융 등에서 두각을 보이는 한국 금융산업의 경험과 노하우가 아프리카 경제발전에 기여하고, 그 과정에서 한국 금융권의 동반성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용병 은행연합회장은 "앞으로 아프리카 국가들과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교역, 투자가 확대됨에 따라 발생한 금융 수요를 은행권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MOU가 미래지향적 파트너십 구축의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금융위와 은행연합회는 지난 4∼5일 열린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에 이어 이날부터 19일까지 아프리카 3개국과 남아프리카 15개국을 회원국으로 하는 지역 협력체인 남아프리카 개발공동체(SADC)를 초청해 은행협회간 공동 세미나, 주요 금융기관 방문 등 금융 협력 행사를 잇따라 연다.

금융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융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