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5.21 화 18:18
HOME 뉴스 경제ㆍ산업
'미래 물류기술이 한자리에'…국제물류산업대전 개막국토부·LH·물류협회, '공동주택내 로봇 배송 실증' 협약
  • 산업팀
  • 승인 2024.04.22 11:02 ㅣ 수정 2024.04.22 11:02  
  • 댓글 0

국토교통부는 오는 23∼26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국제물류산업대전'을 연다.

이번 행사에서는 운송·서비스·설비 등 물류 분야 150여개 기업이 총 750여개 전시관을 운영한다. 자율주행 로봇 및 트럭, 물류 자동화 프로세스, 피킹 로봇 등 최첨단 스마트 물류 설비·장비를 선보인다.

아울러 국토부는 로봇 배송 기술 개발 및 향상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국통합물류협회와 함께 공동주택 내 로봇 배송 실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다.

국토부는 관련 제도 및 규제 개선, LH는 테스트베드 제공, 협회는 실증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수요기업 확보에 협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토부는 오는 23일 국제물류산업대전과 맞물려 업계 공감대 형성과 현장 소통을 위해 물류산업계와 '국토교통 릴레이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는 스마트물류, 생활물류(배달·택배), 화물운송 등 물류 분야의 미래 성장동력 창출 방안 등이 논의된다.

박상우 국토부 장관은 "물류산업이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CT) 등 스마트 기술과 융합된 첨단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1천억원 이상의 물류 연구개발(R&D), 무인 배송 상용화 규제 개선, 물류 스타트업 집중 지원 등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