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4.22 월 12:49
HOME 뉴스 경제ㆍ산업
KG모빌리티 작년 매출 3.7조, 영업익 125억7년만에 흑자전환
  • 산업팀
  • 승인 2024.02.21 19:01 ㅣ 수정 2024.02.21 19:01  
  • 댓글 0

KG모빌리티(KGM)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 3조7천402억원, 영업이익 125억4천여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21일 KGM에 따르면 연간 흑자를 낸 것은 2016년 이후 7년 만이다.

매출은 2022년보다 9.3% 증가하며 1954년 창사 이래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KGM은 지난해 1분기 매출 1조850억원에 영업이익 94억원, 당기순이익 165억원을 낸 바 있다. 연결 기준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을 모두 낸 것은 2016년 4분기 이후 25분기 만에 처음이었다.

KGM은 지난해 3분기까지 3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가다가 지난해 4분기 영업손실 299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판매량은 총 11만6천428대로 전년 대비 2.2% 증가했다. 내수에서는 7.7% 감소한 6만3천345대를, 수출에서는 17.2% 상승한 5만3천83대를 팔았다.

KGM은 흑자 전환에 대해 "재료비 인하와 환율 효과 등으로 1대당 수익성이 개선됐고, 신형 전기차(토레스 EVX) 출시로 인한 판매관리비 감소 등도 뒷받침됐다"고 밝혔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